지난날 동반북스 - 김하연 작가님 출간기념회에서 만난 작가님과 고뉴회원님들..

이토리

지난날 동반북스 - 김하연 작가님 출간기념회에서 만난 작가님과 고뉴회원님들..

63 붕장군 7 80 4 0



부랴부랴 의정부시에 올릴 후기 쓰는 중이네요..

하.. ㅠㅠ 넘 늦었.. 


어쨌든 

생각 정리중에 잠깐 소식 전합니다. 

ㅠㅠㅠ


 

사진만 봐도 울고불고 .. 


그래서 힘들지만 

하지만 봐야하는.. 


많은 사람들이 알아줬으면 하는 이야기가 담긴 책이에요. 


bfbe45348dead90dd1c447bcdd5b817f_1548210880_6702.jpg


온라인 서평은 기념회 다녀오자마자 올렸었는데...


블로그는 아직 .. ㅠㅠ 


언능 써서 사방팔방에 소식을 전해야겠어요. 


각 출판사 서평은 

로그인해야 쓸 수 있는 번잡함이 있지만 힘이 많이 된다고 하니 



제가 맨 아래 서점별로 

링크 걸어둘께요..


관심 있으신분 한줄서평 부탁드려요. ㅋ

 


bfbe45348dead90dd1c447bcdd5b817f_1548211115_4899.jpg
 

전 김하연 작가님을  "하루를 견디면 선물처럼 밤이 온다" 라는 책으로 알게 되었어요. 

그 책을 알고 동네 고양이 실상을 알게 되고 

관련 이웃, 집사님, 지니님같은 작가님... 또 야옹이신문과 인연이 되었죠.


그 후 3년이 지난 지금 

김하연 작가님을 직접 만나게 되었네요.  



bfbe45348dead90dd1c447bcdd5b817f_1548210881_486.jpg



동반북스의 둥이는 여전히 잘 있었고요! 


추운 겨울에도 씩씩하게 

고돌이와 친구들이 동반북스 앞으로 밥먹으러 온답니다. 



bfbe45348dead90dd1c447bcdd5b817f_1548210883_0047.jpg



아무리...

무슨짓을 해도...

고양이처럼 귀엽게 안나오지만.. 


그래도 만난 기념이라 

용기를 내어 함께 찍어봤어요. ㅋㅋㅋㅋㅋ


추억으로 생각해주시고..

잊...잊어주세요.흡.. 


이지민 작가님, 선이콩콩님, 이슬이네님.. 

토요일에 혹시 또 오시면 아는체라도..크흡.. ㅋㅋㅋㅋ



bfbe45348dead90dd1c447bcdd5b817f_1548211578_9312.jpg
 


bfbe45348dead90dd1c447bcdd5b817f_1548210880_9065.jpg
 

감사하고 반가웠습니다. 


bfbe45348dead90dd1c447bcdd5b817f_1548210885_1418.jpg
 

가입하신 서점에 

서평한번 써봅시다요~~~ 


알라딘 링크 (100자평 클릭)

https://www.aladin.co.kr/shop/wproduct.aspx?ISBN=K012534512&start=pnaver_02


교보문고 - 회원리뷰 (글쓰기 클릭)

http://www.kyobobook.co.kr/product/detailViewKor.laf?mallGb=KOR&ejkGb=KOR&linkClass=&barcode=9791195776832


예스24 - 회원리뷰(리뷰쓰기 클릭)

http://www.yes24.com/24/goods/67513560#Review



7 Comments
9 선이콩콩 01.23 13:16  
저도 그날 바로 숙제했습니다!
63 붕장군 01.23 13:24  
선이콩콩님 덕에 작가님 책이 네이버 메인에 신간소개에 뙇하고 뜬거 같네요~♡♡♡ㅋ
9 선이콩콩 01.23 23:48  
그럴 리가 없지만... 작가님이 네이버 뙇! 되서 숙제한 보람이 있다는!
M 나루코 01.23 22:15  
팬들이 많이 오셔서 김하연 작가님 든든하셨겠는데요.
63 붕장군 01.24 07:04  
소규모이긴 했지만 좋았답니다ㅋ 담엔 열배로 불려서 의정부로 초청하기로!ㅋㅋ
4 여울맘 01.24 09:22  
우와~ 고뉴집사님들 누가 집사님들 아니랄까봐 냥이들처럼 어쩜 다 그렇게 귀엽고 예쁘신가요~
이번달 독서는 이 책으로 결정했어요~ "운좋게 살아 남았다 나는"
안울 자신은 없어요 ㅠ.ㅠ 제목부터 벌써 목이 메이는걸요 ㅠ.ㅠ
하지만 열어보고 싶은책, 꼭 마음에 담고 싶은책이니 눈물에 책이 다 젖어도 끝까지 읽어보겠어요~
63 붕장군 01.24 09:48  
정말 반가운 만남이었어요~*_* ㅋ
김하연 작가님 작품만 보면 다들 울고불고 ㅜㅜ
그래도 많은 이들이 알아줬으면 하는 얘기들이 많았답니다~
제목