동반북스에 이토리 전시회 열리고 있어요. 놀러오세욥!

동반북스에 이토리 전시회 열리고 있어요. 놀러오세욥!

64 붕장군 9 205 5 0





489a483b8840dae8e20b623ee244fe38_1554876899_5964.jpg




의정부시 행복기자단 짤리기 일보직전인데 

시청에서 전화왔어요.. 

(솔직히 관두라고 할까봐 무서웠음..)


기사 하나만 쓰면 

연임해주겠데서 덥썩..ㅋㅋㅋㅋㅋ


이번에 동반북스에서 열리는 이토리 전시회를 다녀왔는데

후딱 기사 써서 올라갈 예정입니다. ^^; 



동반북스 가는김에 

겸사겸사 선이콩콩님과도 호출해서 

같이 만나서

고양이랑 개이야기로 수다한판 잘 떨었답니다. ㅋ 

넘넘 반가웠어용.. 









489a483b8840dae8e20b623ee244fe38_1554876899_7895.jpg



489a483b8840dae8e20b623ee244fe38_1554876900_091.jpg



동반북스 대표님이 그린 이토리도 꽤 잘 그리셨어욧.. ㅋ



489a483b8840dae8e20b623ee244fe38_1554876900_3561.jpg



영업사원 둥이님 여전히 잘 계시고.. 토리만큼이나 능청스레 의자에 앉아서 낮잠을 즐겼답니다. 


489a483b8840dae8e20b623ee244fe38_1554876900_5243.jpg
489a483b8840dae8e20b623ee244fe38_1554876900_9952.jpg
489a483b8840dae8e20b623ee244fe38_1554876901_1768.jpg
489a483b8840dae8e20b623ee244fe38_1554876901_3508.jpg
489a483b8840dae8e20b623ee244fe38_1554876901_5988.jpg


위에는 '로드킬'이라는 작품인데 제목만 보고 

가슴아파서 어쩌나 하며 펼쳐봤다가 풉.... 



489a483b8840dae8e20b623ee244fe38_1554876901_7588.jpg
 


조공으로 가져간 염분제거 멸치 맛나게 먹어 주신 둥이님. 




사실 급식소에 나타난 들개 때문에 좀 정신이 없던 때라.. 

오래는 못있고 두어시간 담소를 나누다가 헤어진것 같아요. 


카페도 아니고 서점이지만.. 

이집 커피도 맛있답니다. ㅋㅋㅋ 


요즘 동반북스 주변 건물 재건축으로 

이제껏 살던 집을 잃은 짠한 고양이 한마리가 또 서점에 들어왔더라고요. 

대표님이 거둬주고 본이 아니게 수고하고 계시다는... 


흑... 



어쨌든 

고뉴님들 의정부 오시면 동반북스에서 한번 뵈어용.. 


경기북부라 꽃소식이 느리지만.. 어쨌든 

봄은 오고 있네요. 


9 Comments
5 토리맘 04.10 16:22  
이렇게 홍보해주시다니...감사합니다.
가까우면 저도 바로 합류해서 수다를 한판 떨었을텐데...멀어서 자주 못가 아쉽네요.
둥이가 참 손님접대를 잘합니다.^^
M 블랙캣 04.10 20:04  
둥이 보고싶네요 ㅎㅎ
64 붕장군 04.11 07:08  
둥이는 정말 영업을 잘하더라고요ㅋㅋㅋㅋ
64 붕장군 04.11 07:08  
마르스님 좋은전시 의정부에 열어주셔서 감사해요. 이토리 즐겁게 잘 감상하고 갔답니다. ~^^/ 의정부시에 기사 실리면 또 소식 전할께요.
5 토리맘 04.12 02:42  
제가 감사하죠^^
M 나루코 04.10 21:35  
동반북스 꼭 가봐야 하는데....붕장군님 글 보면 가고싶은 유혹을 느낍니다.
64 붕장군 04.11 07:10  
동네를 빛내주는 동반북스랍니다. 놀러오세욥~둥이는 정말 꼭 영접해보셨으면 해요ㅋ
7 여울맘 04.11 09:12  
늘 정성가득히 발빠르게 소식을 전해 주셔서 붕장군님께 늘 감사드려요~ ^^
너무 멀어 가보지는 못하지만 붕장군님의 소식으로 저 책을 꼭 소유하고 싶은 맘이 생겼어요~
왠지 붕장군님의 게시글을 읽을때면 저도 모르게 그 세계로 빨려 들어가는듯한 기분이란 말이죠~
11 선이콩콩 04.12 00:09  
앗 저 아직 붕장군님이 주신 거 후기 못 썼는데 ㅠㅜ
그날 집에 가니 애들이 심술부리고 있더라는~~ 바로 주신 간식으로 노여움을 달래드렸죠!
제목